치료결과에 책임을 집니다!

검증된 치료사례를

확인하세요

치료사례

Before

 

>

After

 
HOME > 모락소개 > 탈모칼럼
여성탈모 치료, 탈모병원 진단 통해 건강상태까지 살펴야
조회 105 작성일 2018.10.01 13:34:36


 

 

[CCTV뉴스=김진영 기자] 남성들의 전유물처럼 인식되어 왔던 탈모가 최근에는 여성탈모 유병률까지 크게 증가하면서 국민 질환으로 떠오르기 시작했다.

실제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에 의하면 2016년 9월말 탈모로 진료 받은 인원은 20만 명 가까이로 조사된 가운데 이 중 50%가량이 여성으로 나타났다.

 

특히 가족력과 같은 유전적인 요인 외에도 계절적인 요인으로 나타나는 가을, 여름철 탈모 증상이 눈에 띄기 시작하는 것도 하나의 요인으로 지목되고 있다.

계절적 요인의 탈모는 두피와 모발의 청결과 유·수분관리에 신경을 쓰고 계절이 바뀌면 자연스레 회복되기에 크게 걱정할 필요가 없다.

하지만 모락한의원 장민기 원장은 “매일 빠지는 모발의 양이 늘고 있고 가르마 주변 머리숱이 눈에 띄게 줄어드는 등 탈모 증상이 악화될 기미가 보인다면 반드시 탈모치료병원을 찾아 전문적인 탈모진단과 체계적인 탈모치료에 신중을 기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현재 탈모병원의 탈모치료 방법은 크게 약물치료와 수술적 치료로 나뉘는데, 특히 여성들은 유전력 보다는 스트레스, 갑상선질환, 철분이나 미네랄 등의 영양부족, 호르몬 이상 등이 탈모를 일으키기에 꼼꼼한 진단을 바탕으로 체계적인 치료와 관리가 이어져야만 탈모를 극복할 수 있다.

 

장 원장은 “스트레스를 비롯한 여러 후천적 원인으로 신체 밸런스가 무너져 두피와 모낭이 약해지면서 정수리 탈모나 원형탈모가 생겨났기에 전반적인 신체 건강을 도모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에 보신, 보혈 효과를 가져다 주는 한약을 통해 우선 신체의 혈액순환과 호르몬 불균형을 바로 잡아 준 뒤 두피치료와 관리프로그램을 이어 나가는 탈모치료한의원을 우선으로 찾는다면 보다 좋은 예후를 기대할 수 있다.

체질의학을 바탕으로 한 한약을 통해 여성탈모 인자를 자극하는 요인들을 이겨낼 수 있는 건강한 신체 상태로 거듭난다면 탈모의 진행을 막을 수 있는 것은 물론 이러한 몸 상태를 유지하는 이상 다시 탈모가 생겨나는 재발의 위험성도 낮출 수 있어 환자 만족도가 높은 편이다. 

 

따라서 탈모 증상이 오래 지속된다고 느껴진다면 치료를 망설이거나 감추는 것에만 집중하지 말고, 탈모병원을 찾아 전문의를 통한 치료 계획을 잡을 수 있기를 당부하는 바이다. 

 

모락 클리닉소개 사이트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상호명:모락한의원 대표자명:장민기 사업자등록번호:855-43-00372 서울시 강남구 역삼동 648-23 여삼빌딩14층(2호선 강남역 12번출구)
TEL:02-546-0175 Copyright(c) MORAKMORAK.COM (모락한의원) All Rights Reserved